근황

아무거나 2011. 3. 17. 22:17




요즘 하는 일은 먹고사는데 관련된 단편적 지식을 요하는 일이 아니라서,
블로그에 기술에 관련된 글을 안남긴 지 상당히 오래되었구나 하는 것을 느낀다.
나름 블로그를 뒤적거리면 내가 뭐하고 사는지 보이는 것 같다.
홈페이지, 싸이월드, 블로그, 스프링노트, 페이스북, 트위터 등등,
그 시대에 날고 긴다는 매체들을 다 한 번씩 써봤지만,
나같은 인간에겐 역시 자기 손으로 만든 홈페이지가 짱인 것 같다.
bloodguy.com 이 썩어 문드러지고 있다는 사실이 안타깝다.
나이가 드니까 돈 안되는 일에 인색해지는 것 같다.
반성한다.

그리고 혐오한다.




'아무거나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실수  (0) 2011.04.20
손톱  (0) 2011.03.18
프로그램 개발  (0) 2011.03.15
당당  (4) 2011.03.06
반전  (0) 2011.03.05
Posted by bloodguy

댓글을 달아 주세요